인천경찰청-인천시수의사회, 응급입원환자 반려동물 보호체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인천경찰청-인천시수의사회, 응급입원환자 반려동물 보호체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 공재만 기자
  • 승인 2020.07.28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수의사회, 전담병원 지정...24시간 연중무휴
고위험 정신질환 등 응급환자 심리적 안정에 도움, 동물보호 및 응급의료팀 반려동물 관련 민원 해소 효과
인천경찰청 생활안전과-인천시 수의사회-SKY 동물의료센터 고위험 정신질환자 동반 반려동물 보호체계 구축업무협약 체결[사진=인천지방경찰청 제공]
인천경찰청 생활안전과-인천시 수의사회-SKY 동물의료센터 고위험 정신질환자 동반 반려동물 보호체계 구축업무협약 체결[사진=인천지방경찰청 제공]

인천지방경찰청(청장 이준섭) 생활안전과는 27일 인천광역시수의사회(회장 박정현)와 ‘고위험 정신질환자 또는 자살시도자 응급입원 관련 반려동물 보호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인천광역시 2019년 사회지표조사’에서 인천지역 전체가구의 15.2%가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는 것으로 확인된 가운데, 이들 중 고위험 정신질환자·자살시도자 등이 응급 입원하는 경우에 관리자 부재로 인한 반려동물 관리 소홀 방지 목적으로 추진됐다.

인천광역시수의사회는 24시간·연중무휴로 운영하는 인천 구월동 'SKY 동물의료센터'를 전담병원으로 지정하고 대상자들이 안심하고 치료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대 15일간 반려동물을 무료로 보호할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119등 응급구조 요원의 현장 출동 및 응급환자 이송 시 의료기관의 반려동물 동반 거부, 현장 방치 등의 민원 마찰이 해소될 전망이다.

임실기 생활안전과장은 “응급입원 환자들의 치료기간 동안 반려동물을 보호해 줌으로써 심리적 안정을 도모하고, 신속한 일상복귀 및 위해발생 방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동산소유권이전등기 등에 관한 특별조치법14년 만에 재시행
  • 수영 미숙으로 중학교 2학년 남학생 사망
  • [인사] 경찰청 고위직 인사
  • 전국 첫 시민주도 ‘부산시민교육연구소’ 출범
  • [속보] 강풍 동반한 100㎜에 가까운 폭우, 부산지역 강타…곳곳에 큰 피해
  • [인터뷰] 한국형 탐정(업)의 미래는...대한탐정연합회 정수상 회장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