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청문보고서 與 단독 채택…"야당도 다른 증거 내놓지 못해"
상태바
박지원 청문보고서 與 단독 채택…"야당도 다른 증거 내놓지 못해"
  • 온라인팀
  • 승인 2020.07.28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원 국가정보원장 후보자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보위 전체회의에서 열린 국정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출석해 미소를 짓고 있다. 박 후보자 인사청문회는 학력위조 의혹과 대북관 등이 쟁점이 되고있다. 2020.7.27/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박지원 국가정보원장 후보자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보위 전체회의에서 열린 국정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출석해 미소를 짓고 있다. 박 후보자 인사청문회는 학력위조 의혹과 대북관 등이 쟁점이 되고있다. 2020.7.27/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이균진 기자 = 국회 정보위원회는 28일 오후 전체회의를 열고 박지원 국가정보원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

이날 회의에는 미래통합당 소속 의원들이 불참한 채 여당 의원들만 참석했다.

더불어민주당 정보위 간사인 김병기 의원은 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통합당이 2000년 6·15 남북정상회담 직전 '비밀 이면합의서'의 진위 조사를 요구한 것에 대해 "진위는 저희가 알 수 없고 조기에 밝혀지지 않을 사안인 데다 후보자가 강력하게 부인하고 있고, 야당에서도 다른 증거를 내놓지 못하고 있어 청문보고서 채택을 연기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만약 이면합의서의 존재가 사실인 것으로 드러날 경우를 묻는 말에 "엄청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다. (사실이라는 것을) 전제로 말하는 건 적절하지 않지만, 사실로 밝혀진다면 사퇴로 끝날 문제는 아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야당을 기다리고 설득하려 했지만, 합의가 안 돼서 유감"이라고 했다.

정보위 통합당 간사인 하태경 의원은 뉴스1과 통화에서 "청문보고서 채택에 반대한다는 입장에 변함이 없다"며 박 후보자가 이면합의서 작성 의혹을 제기한 주호영 통합당 원내대표에게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한 것에 대해서는 "신경 쓰지 않는다"고 말했다.

통합당 정보위 소속 의원들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Δ이면합의서의 진위 조사 Δ박 후보자의 학력 위조 문제에 대한 교육부의 감사를 청문보고서 채택을 위한 조건으로 제시했다.

하 의원은 기자회견이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학력 위조 문제에 대한 감사, 이면합의서에 대한 조사가 없어 청문보고서 채택에 동의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했다.

전날 열린 박 후보자에 대한 정보위의 인사청문회에서는 박 후보자의 학력 위조 의혹과 함께 '비밀 이면합의서'의 진위가 쟁점이 됐다.

이날 주 원내대표가 공개한 이면합의서는 Δ남측이 2000년 6월부터 3년 동안 25억달러를 투자 및 경제협력 차관 형태로 제공하고 Δ이외에도 '인도주의 정신'으로 5억달러를 제공하는 내용과 박 후보자의 서명으로 추정되는 서명이 담겼다.

박 후보자는 이날 저녁 비공개로 진행된 인사청문회에서 당시 북한과 20억~30억달러의 투자가 가능할 것이라는 원론적 이야기를 주고받았을 뿐 이면합의서를 작성하지 않았고, 주 원내대표가 공개한 합의서는 조작됐다는 점을 재차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후보자는 이면합의서의 진위 논란이 확산되자 28일 배포한 입장문에서 "이면합의서는 허위, 날조된 것으로 법적조치를 검토하겠다"며 "주 원내대표는 합의서 사본을 제보했다는 '전직 고위공무원'의 실명을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동산소유권이전등기 등에 관한 특별조치법14년 만에 재시행
  • 수영 미숙으로 중학교 2학년 남학생 사망
  • [인사] 경찰청 고위직 인사
  • 전국 첫 시민주도 ‘부산시민교육연구소’ 출범
  • [속보] 강풍 동반한 100㎜에 가까운 폭우, 부산지역 강타…곳곳에 큰 피해
  • [인터뷰] 한국형 탐정(업)의 미래는...대한탐정연합회 정수상 회장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