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화의 대가 안창수 화백 ‘동양화로 만나는 우리 꽃 무궁화’ 특별전
상태바
동양화의 대가 안창수 화백 ‘동양화로 만나는 우리 꽃 무궁화’ 특별전
  • 김쌍주 기자
  • 승인 2020.09.16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화가 설파 안창수 화백의 특별전이 오는 23일부터 내달 11일까지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방문자센터 특별전시실에서 열린다
동양화가 설파 안창수 화백의 특별전이 오는 23일부터 내달 11일까지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방문자센터 특별전시실에서 열린다

경남 양산에서 현재 활동 중인 동양화가 설파 안창수화백의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초청무궁화전(동양화로 만나는 우리 꽃 무궁화)이 오는 23()부터 1011일 까지 방문자 센타 2층 특별전시실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초청전시는 백두대간 개관기념초청 호랑이전, 지난해 연꽃 전에 이어 열리고 있다. 안창수 화백은 이번 전시를 통해 식물에 대한 소중함을 일깨우고 우리 꽃 무궁화를 많은 사람들에게 친근하게 알리고자 야심차게 준비했다.”, “무궁화전시는 한국인의 애국심이 묻어 있어 애국심과 국위선양을 하는 마음으로 전시회를 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안 화백은 부산고와 연세대 경제학과를 나와 한국수출입은행에서 30여 년간 전문금융인으로 재직하다가 대우조선해양의 고문직을 끝으로 은퇴한 뒤 동양화가로 변신, 2의 인생을 살고 있는 작가다.

안 화백은 중국, 일본에서 동양화를 유학하고 그동안 중화배서화대전 금상, 일본전국수묵화수작전 외무대신상 등 다수 수상경험을 통해 우수작가로 인정을 받고 있으며, 현제 국제중국서법국화가협회 이사, 한국서가협회 양산지부장으로 활동하고 부산대 평생교육원과 자신의 작업실에서 후진양성에 힘쓰는 등 지역 문화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태풍 ‘마이삭’ 내습에 부산 해운대 초고층 빌딩 흔들림과 유리창 파손 잇따라
  • [사고날땐 백박사] 병원에서 교통사고의 건강보험접수를 거절하면 어떻게 할까요?
  • 동양화의 대가 안창수 화백 ‘동양화로 만나는 우리 꽃 무궁화’ 특별전
  • 태풍 '마이삭' 부산에 상륙...역대급 비바람에 사망 1명 등 피해 속출
  • [사고날땐 백박사] 운전자 12대 중과실 사고중 건강보험 ‘중대한 과실’이 인정되지 않은 법원사례
  • 한국인 미대통령 선호도조사...트럼프보다 바이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