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경찰, 해경의 날 행사 축소
상태바
해양경찰, 해경의 날 행사 축소
  • 안국진 기자
  • 승인 2020.10.07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홍희 해경청장, 국민의 신뢰받는 조직으로 더 높이 도약 위해 혼신의 노력 다짐
사진은 지난해 해경의 날 행사 모습
사진은 지난해 해경의 날 행사 모습

해양경찰청이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기 위해 제67주년 해양경찰의 날 행사를 대폭 축소했다.

김홍희 해양경찰청장은 "장기적인 코로나19 여파와 기록적인 폭우로 인해 우리 국민 모두가 그 어느때 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면서 "9월 10일 제67주년 해양 경찰의 날을 맞아 그 동안 저희 1만 4천여 해양경찰 가족에게 보내 주신 뜨거운 관심과 성원에 보답하고자 간소한기념식을 갖고자 했으나, 코로나 19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에 따라 부득이하게 기념식은 하지 않고, 어려운 국가 상황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헌혈, 해상정화 활동 등 사회봉사활동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한, "직접 모시고 그간의 성원에 감사드리지 못한데 대해 넓은 양해 부탁 드린다"면서 "우리 해양경찰은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현장에서 더욱 강하고, 국민의 신뢰를 받은 조직으로 더 높이 도약하기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시민교육연구소, “소통과 힐링 제1회 가을 음악회” 개최
  • 황보승희, “EBS 캐릭터 펭수 국감 증인출석 요청”…EBS “펭수 국감 불출석 양해 요청”
  • [사고날땐 백박사] 가해자가 가족이어서 공단이 구상권을 포기한 실제사례-1
  • 부산디자인진흥원, 의류업체 파크랜드와 패션에 ICT 기술융합 스피드 팩토어 개소
  • 정청래 “배신하고 떠나간 동교동계 복당설…난 반댈세~”주장
  • 13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화…다음달 13일 이후 위반 시 과태료 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