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공수처 완성이 검찰개혁의 완성이다.”
상태바
추미애 “공수처 완성이 검찰개혁의 완성이다.”
  • 김쌍주 기자
  • 승인 2020.10.15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미애 법무부장관 페이스북 캡처
추미애 법무부장관 페이스북 캡처

 

추미애 법무부장관은 14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공수처 완성이 검찰개혁의 완성입니다.”라고 밝혔다.

추 장관은 국회에서 논의해온 지 어언 24, 국민이 염원하는 공수처가 하루빨리 완성되어야 할 것이다.”과천 공수처가 집주인을 석 달이나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당 이낙연 대표와 김종민, 신동근 최고위원 오영훈, 김영배, 신영대 의원이 공수처(남기명 단장)를 방문했다.”수사기구의 전범이 되게 해달라는 인권변호사출신 문재인 대통령의 의견을 따라 공수처는 수사과정과 절차, 수사방법이 다른 수사기관의 모범이 될 것이다.”면서 검사실과 수사관 방이 별도로 분리되어있고, 수사관과 피조사자가 각자 이중모니터를 통해 진술하는 대로 기재되는지를 즉시 확인하고 출력할 수 있게 되어 있다.”라며 조사실에서는 조사과정이 영상녹화가 되도록 설계하여 인권침해를 감시 감독할 수 있고 또한 인권감찰관이 배치되어 있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처장추천위원회 구성부터 막혀있는 작금의 상황을 극복하고 공직부패비리 사정기구가 순항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고날땐 백박사] 가해자가 가족일 때 건강보험으로 치료받은 경우는 어떻게 처리될까요?
  • 부산시민교육연구소, “소통과 힐링 제1회 가을 음악회” 개최
  • 황보승희, “EBS 캐릭터 펭수 국감 증인출석 요청”…EBS “펭수 국감 불출석 양해 요청”
  • [사고날땐 백박사] 가해자가 가족이어서 공단이 구상권을 포기한 실제사례-1
  • 정청래 “배신하고 떠나간 동교동계 복당설…난 반댈세~”주장
  • 13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화…다음달 13일 이후 위반 시 과태료 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