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보건부, “화이자·모더나 백신 몇 주 안에 승인...연내 배포”
상태바
미 보건부, “화이자·모더나 백신 몇 주 안에 승인...연내 배포”
  • 염재덕 기자
  • 승인 2020.11.19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보건당국이 화이자와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몇 주 안에 승인을 받아 공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18(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 통신과 CNN은 엘릭스 에이자 보건복지부 장관이 이날 백악관 백신개발 프로그램 워프 스피드 작전(Operation Warp Speed)’ 기자회견에서 이 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에이자 장관은  안전하고 높은 효과를 가진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이 몇 주 내로 미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고 유통을 준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올해 12월 말까지 이 2개의 백신 4천만회 투여분(2천만명 접종분)을 미 전역에 공급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에이자 장관은 백신에 대한 공식적인 최종 승인은 긴급사용 승인 시점으로부터 약 3개월 뒤에 나올 것이라고 밝혔으며 몇 주 안에 두 개의 백신이 추가로 승인을 신청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야, 가덕신공항 특별법 20일 국회발의
  • [인천] 인천재향경우회, 11월중 자문위원회 개최
  • [인천] 인천재향경우회, 인경산악회 정례산행으로 화합 다져
  • 국토부‘20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부산 3곳 선정
  • 이진복 “권영진 시장, 제발 그 입 좀 다무시오” 충고
  • [인천] 인천재향경우회, ‘지역회 사무국장 간담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