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승희 의원 “국민통신비 부담 낮추기에 정부도 동참해야”
상태바
황보승희 의원 “국민통신비 부담 낮추기에 정부도 동참해야”
  • 김쌍주 기자
  • 승인 2021.01.13 0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보승희 국민의힘 의원
황보승희 국민의힘 의원

 

황보승희 국민의힘 의원(부산중·영도구)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국민통신비 부담 낮추기에 정부도 동참해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황보 의원은 “SK텔레콤이 기존 요금제보다 30% 저렴한 5G 중저가 요금제(온라인 전용) 출시를 예고했다가뜩이나 어려운 시국에 통신비 인하는 반가운 소식이다. 그런데 정부의 결정이 늦어지고 있다면서 정부의 통신비 인하 요구대로 이통사가 싼 요금제를 내놓았는데 왜 그런가? 정책이든 시장이든 소비자의 이익을 위해 작동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 과정에서 정부가 시장의 자유로운 경쟁을 막아서는 안 된다정부는 불필요한 규제와 개입을 줄이고, 전체 시장의 원활한 작동을 위해 최소한의 안전장치를 마련하는 데 그쳐야 한다면서 지난 국정감사에서 5G가입자임에도 5G서비스를 원활하게 받지 못할 경우 LTE 요금제로 전환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조금이라도 국민 통신비 부담을 낮추기 위해서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에 대해 국감장에 나온 통신사측 증인은 소비자 친화적인 요금제 개편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그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SK텔레콤의 5G 요금제 인하는 고무적이다면서 시장의 자유로운 경쟁에 따라 KTLG U+도 요금제 인하에 동참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끝으로 결국 그 이익은 국민에게 돌아갈 것"이라며 아울러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대형 이통사의 요금인하로 인해 영향을 받을 수 있는 알뜰 폰 업계에 대한 대책도 함께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울시장 후보 새 얼굴이 없다…‘그 때 그 사람들’의 재격돌
  • 법무부의 김학의 불법출금, ‘윗선’ 개입 의혹으로 확산 조짐
  • [박상융 칼럼] 현장 근무와 인사권자의 기득권
  • 인천 계양구, 인천시 최초 '스마트 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완료
  • 인천광역시경찰청, 30년 만에 명칭 변경한다
  • 동양특수목재, 친환경 코로나19 생활방역용품 출시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