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기부산광역시 시민감사관’ 공개모집
상태바
‘제13기부산광역시 시민감사관’ 공개모집
  • 김덕해 기자
  • 승인 2021.01.13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과 함께하는‘청렴도시부산’실현
부산시청 전경
부산시청 전경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시민의 시정 참여를 확대하고 감사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전문성과 자질을 겸비한 13기 부산광역시 시민감사관을 오는 21일까지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공개모집 한다고 밝혔다.

부산시 시민감사관 제도는 '감사행정의 청렴, 투명성 강화'를 위해 1997년 도입됐으며, 그동안 시민 생활의 불편사항과 지역 현안 제보 등을 통해 공직비리 정화활동과 감사행정의 주민 참여기회를 확대해왔다.

시민감사관은 무보수 명예직으로 2년 동안 감사모니터로 활동한다. 주요 역할은 시민불편·불만사항 제보 시정문제점 등에 대한 개선 건의 공무원의 비위사실 및 불친절 행위에 대한 제보 등이다.

신청 자격은 만 18세 이상인 부산시에 주민등록이 된 시민으로, 부패척결에 대한 사명감·정의감 및 고발정신이 투철한 자, 전문분야(행정, 복지, 세무·회계, 도시계획, 토목, 건축 등)의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자 등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부산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부산시는 자체 선발기준 등 심사를 거쳐 선발된 신청자에 대해 1월 말 홈페이지에 공고하고 개별 통지할 계획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시민감사관은 시정에 직접 참여해 시정의 불편부당한 사항을 바로잡아 감사의 투명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제도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시민감사관의 제보사항들을 적극 수렴해 감사활동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열린 감사로 신뢰받는 부산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민감사관은 현재 49명이 활동하고 있으며, 이번 공개모집은 임기 만료에 따른 신규 모집이다. 시민감사관들은 2018639, 2019581, 2020451건으로 3년 동안 총 1,671건을 제보해 시정발전 및 시민불편사항 해소에 이바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울시장 후보 새 얼굴이 없다…‘그 때 그 사람들’의 재격돌
  • 법무부의 김학의 불법출금, ‘윗선’ 개입 의혹으로 확산 조짐
  • [박상융 칼럼] 현장 근무와 인사권자의 기득권
  • 인천 계양구, 인천시 최초 '스마트 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완료
  • 인천광역시경찰청, 30년 만에 명칭 변경한다
  • 동양특수목재, 친환경 코로나19 생활방역용품 출시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