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올해 초등학교 예비소집 마치고...소재불명 아동 경찰서 조사 의뢰
상태바
충북교육청, 올해 초등학교 예비소집 마치고...소재불명 아동 경찰서 조사 의뢰
  • 음영창 기자
  • 승인 2021.01.13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교육청(사진=충북교육청 제공)
충청북도교육청(사진=충북교육청 제공)

 

충청북도교육청은 2021학년도 초등학교 취학예정자 예비소집 결과 대상 13,956명 중 13,104명(응소율 93.9%, 미응소자 856명)이 응소하였고 소재불명 아동 2명에 대해서는 관할 경찰서에 조사 의뢰 하였다고 밝혔다.

충청북도교육청에 따르면 2021학년도 의무취학 예정자수는 전년도 14,246명 보다 290명이 감소한 13,956명, 미응소(유예 189명, 면제 142명, 연기 32명, 해외거주 미입학 255명, 거주지 이전 220명, 면제 및 유예 예정 4명, 미인가 대안학교 5명, 홈스쿨링 7명, 소재불명은 2명) 총 856명으로 집계됐다.

소재불명 아동 2명은 소재확인을 위해 관할 경찰서에 조사 의뢰 하였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소재불명 아동의 출입국 사항 확인과 학생 보호자 접촉을 통해 지속적인 소재 파악, 읍·면·동지역 주민센터 및 관할 경찰서와 긴밀한 협조체제를 구축해 미취학 아동 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울시장 후보 새 얼굴이 없다…‘그 때 그 사람들’의 재격돌
  • 황보승희 “김홍성 아나운서는 KBS사퇴하고 민주당 대변인실로 이직하라”촉구
  • 법무부의 김학의 불법출금, ‘윗선’ 개입 의혹으로 확산 조짐
  • [박상융 칼럼] 현장 근무와 인사권자의 기득권
  • 순직한 故 이성림 경사 영결식 거행
  • 이연주 변호사 “살아있다는 권력은 검찰느님의 바깥에만 있고, 검찰느님의 뜻대로 고르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