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OLED 수출 '역대 최고'···130억 달러 전망
상태바
올해 OLED 수출 '역대 최고'···130억 달러 전망
  • 박지혜 기자
  • 승인 2021.01.13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LED 수출 전년비 20%↑
세계 시장 점유율 1위
사진=LG디스플레이 제공
사진=LG디스플레이 제공

올해 OLED 수출액이 130억달러로 전망되면서 역대 최고 실적을 낼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디스플레이 전체 수출도 증가세로 전환할 것으로 추정된다.

13일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디스플레이산업협회에 따르면 올해 디스플레이 수출은 184억달러로 작년보다 2.4%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디스플레이 수출은 2018년 247억달러에서 2019년 205억달러, 2020년 180억달러로 감소세를 보였다.

다만 지난해 OLED 수출은 6.4% 늘어난 109억달러로 3년 연속 100억달러를 달성한 동시에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세계 시장 점유율도 1위를 지켰다.

올해는 LCD(액정표시장치) 생산 축소에도 불구하고 신기술 혁신제품에 대한 수요 확대로 디스플레이 수출이 늘어날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폴더블폰에 이어 프리미엄 시장을 선도할 초고화질 OLED TV 출시로 OLED 수출이 큰 폭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OLED 수출 예상치는 작년 대비 19.6% 많은 130억달러에 달한다. 전체 디스플레이 수출에서 OLED가 차지하는 비중도 70%를 웃도는 등 역대 최대 실적을 경신할 전망이다.

세계 디스플레이 시장도 성장세다. 시장조사기관 옴디아는 비대면 정보기술(IT) 제품 확대와 프리미엄 OLED 시장 확대로 올해 세계 디스플레이 시장이 작년 대비 13.8% 증가한 1,398억달러 규모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지난해 코로나19와 경쟁국의 추격 등으로 어려운 여건에서도 디스플레이 수출이 선전한 것은 우리 기업들이 신속한 사업 재편으로 미래 신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한 덕분이다"면서 "올해는 차세대 디스플레이 선점, 폼팩터 혁신형 제품 양산을 위한 기술 개발 지원을 확대해 세계 1위 경쟁력을 확고히 하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울시장 후보 새 얼굴이 없다…‘그 때 그 사람들’의 재격돌
  • 법무부의 김학의 불법출금, ‘윗선’ 개입 의혹으로 확산 조짐
  • [박상융 칼럼] 현장 근무와 인사권자의 기득권
  • 인천 계양구, 인천시 최초 '스마트 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완료
  • 인천광역시경찰청, 30년 만에 명칭 변경한다
  • 동양특수목재, 친환경 코로나19 생활방역용품 출시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