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남구, 영유아 건강을 위한 유모차 살균 소독기 설치
상태바
부산 남구, 영유아 건강을 위한 유모차 살균 소독기 설치
  • 백근철 기자
  • 승인 2021.01.14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모차 살균 소독기(사진제공=남구청)
유모차 살균 소독기(사진제공=남구청)

부산 남구(구청장 박재범)는 영유아 건강을 지키기 위한 유모차 소독기 운영에 나섰다.

작년 11월에 대연3동 행정복지센터와 용호1동 행정복지센터 현장민원실에 ‘유모차 소독기’를 설치하고, 올해 1월 초에 많은 주민이 이용하는 평화공원에 1대를 더 추가로 설치 했다.

비섬유와 섬유의 혼합제품인 유모차는 부피가 커 가정에서는 소독 및 세탁이 어려운 관계로 세균번식이 잘 되고, 바이러스 감염에 취약해 영유아의 건강에 위협이 되고 있다.

서울대 생명과학부의 연구에 따르면 유모차, 보행기, 카시트, 기타 장난감 등에서 변기의 31배에 달하는 세균이 검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남구는 영유아 건강을 지키고 부모들의 걱정을 덜기 위해 공공장소에 유모차 소독기를 설치해 주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설치된 소독기는 각종 생활 세균이나 바이러스, 곰팡이균을 99.9% 살균 가능한 것은 물론 아토피, 비염, 천식 등 알레르기의 유발 원인인 집먼지 진드기까지 제거 가능하다.

또 휠체어, 보행기와 같은 대형제품과 아기띠, 카시트, 장난감 등 다양한 육아용품도 소독할 수 있으며, 자외선과 적외선을 이용하는 친환경적인 방식을 이용한다.

살균시간은 2분 이내로 소독기가 설치된 해당 시설을 방문하는 주민 누구나 음성안내에 따라 간편하게 사용 가능하다.

구 관계자는 "유모차 살균 소독기 설치로 영유아 건강증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설치를 원하는 곳이 있으면 더 확대해 나갈 방안"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울시장 후보 새 얼굴이 없다…‘그 때 그 사람들’의 재격돌
  • 법무부의 김학의 불법출금, ‘윗선’ 개입 의혹으로 확산 조짐
  • [박상융 칼럼] 현장 근무와 인사권자의 기득권
  • 인천 계양구, 인천시 최초 '스마트 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완료
  • 인천광역시경찰청, 30년 만에 명칭 변경한다
  • 동양특수목재, 친환경 코로나19 생활방역용품 출시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