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眞 임영웅 "내 인생에 이런 순간 올 거라 상상 못 해"
상태바
'미스터트롯' 眞 임영웅 "내 인생에 이런 순간 올 거라 상상 못 해"
  • 온라인팀
  • 승인 2020.03.16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미스터트롯' 임영웅이 진(眞)이 된 소감을 전했다.

15일 임영웅은 자신의 SNS에 "여러분께서 아낌없이 보내주신 사랑 덕분에 제1대 미스터트롯 '진'이라는 영예를 안게 됐다. 정말 제 인생에 이런 순간이 올 거라곤 상상도 못 했다. 이러한 특별한 순간은 남의 일이라고 밖엔 생각하지 못했다"라고 벅찬 소감을 밝혔다.

임영웅은 "주변 분들, 영웅시대 가족 여러분들, 나아가 응원해주신 모든 시청자 여러분들께서 만들어주신 자리. 한순간도 여러분의 응원과 기대를 배신하지 않게 열심히, 더욱 고개 숙여 겸손히 다니도록 하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이어 "행복하기도, 때론 상처 받기도 했던 지난 6개월간의 추억, 여러분들과 함께여서 더욱 행복했다. 그 어떤 고난이 와도 사랑해주시는 여러분들 생각하며 즐겁게 이겨내어 늘 행복한 날들 만들어 가겠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코로나19로 인해 몸과 마음이 지치셨을 여러분들께 '미스터트롯'이 조금이나마 용기와 희망, 그리고 위로가 되었길 바란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재차 감사 인사를 했다.

임영웅은 지난 14일 TV조선(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최종 1위인 '진'(眞)에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우다사2’ 첫 회 2.5%, 전 시즌 최고 시청률 경신!...새 멤버들의 눈물X웃음 범벅 일상 대공개!
  • ‘우다사2’ 권오중&봉영식, ‘우다사 시스터즈’ 남사친으로 출격!
  • 코로나19 예방, 사회적 거리 두기가 격리보다 더 효과적
  • 日, 세계 90개국서 입국금지·절차강화···올림픽 앞두고 부정적 이미지 확산
  • 도쿄올림픽 티켓, 1년 뒤에도 유효...환불도 가능
  • 배우 심은경, 日아카데미 최우수 여우주연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