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2’ 권오중&봉영식, ‘우다사 시스터즈’ 남사친으로 출격!
상태바
‘우다사2’ 권오중&봉영식, ‘우다사 시스터즈’ 남사친으로 출격!
  • 박지혜 기자
  • 승인 2020.03.24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오중, “연상의 아내와 부부 관계? 육체적 소강기” 돌출 발언 왜?
-봉영식, ‘우다사’ 박영선과 썸ing? “잘 만나고 있다”
사진 제공=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사진 제공=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배우 권오중과 ‘박영선의 썸남’ 봉영식 교수가 ‘우다사2’ 남사친으로 출격한다. 

25일(수) 밤 11시 방송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이하 우다사2)’ 3회에서는 권오중과 봉영식이 ‘남사친’으로 등장, ‘우다사 시스터즈’와 리얼 러브 토크를 나눈다. 

시즌1에서 모델 박영선의 ‘썸남’으로 등장해 로맨티시스트의 면모를 자랑했던 봉영식은 시즌2에서는 ‘남사친’ 자격으로 인연을 이어간다. ‘우다사’ 멤버들의 모임 장소에 그가 나타나자, 시즌2 새 멤버인 유혜정-이지안-정수연은 “실제로 보니 더 잘 생겼다” “주위에 팬이 많다”며 격하게 환호한다. 

이 같은 인기에 대해 봉영식은 쑥스러워하지만, “방송이 나간 후, 주위서 좀 알아보시긴 한다”며 “지나가던 할머니와 손녀가 ‘저 아저씨가 그 아저씨래~’라며 수군거리는 정도?”라며 웃는다.

신동엽은 “박영선과 현재 어떻게 지내고 있냐”라고 묻고, 봉영식은 “저희가 나이도 같고 사는 동네도 비슷하다 보니, 좋은 친구로 잘 지내고 있다”고 에둘러 말한다. 

여섯 살 연상녀와 결혼한 ‘원조 연하남’ 권오중 역시, ‘우다사 시스터즈’의 관심을 한몸에 받는다. 박은혜는 권오중을 보자마자 “이런 남자를 만나야 한다. 의리 있고, 가정적이다”라고 칭찬하고, 신동엽은 “혹시 육체적으로?”라며 특유의 ‘빨간맛 토크’를 가동한다.

권오중은 신동엽의 멘트에 당황하지 않고 “요즘 육체적으로 소강기다. 코로나19 때문에 아이랑 셋이 집에만 있다”며 “야한 생각을 많이 하다 보니 머리카락이 쭉쭉 자라고 있다”고 답한다. 신동엽 잡는 ‘19금 폭탄 토크’를 이어간 그는 이날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제대로 해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권오중과 봉영식의 화끈, 달달한 러브 토크가 곁들여지는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3회는 25일(수) 밤 11시 방송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혜정의 생애 첫 가족 사진 촬영기와 김경란-노정진 커플의 ‘핑크빛’ 캠퍼스 데이트도 펼쳐진다.

‘화제성 폭발’ 예능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방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고날땐 백박사] 민식이법 시행에 따라 운전자보험은 새롭게 가입해야 한다
  • 통합당 "평화 내세운 냉면도 공짜가 아니었다…정부, 현실 직시해야"
  •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대국민 호소문 [전문]
  • [사고날땐 백박사] 우리가족을 위해 자동차상해 특약은 필수!
  • 부산굿모닝성모안과-경남정보대학교, ‘산학협력가족회사 협약’ 체결
  • [지역탐방기] 외식업 불경기 속 정면승부 나선 젊은 부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