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1기관 1시장 방문하는 ‘전통시장 가는 날’ 운영
상태바
부산시, 1기관 1시장 방문하는 ‘전통시장 가는 날’ 운영
  • 김쌍주 기자
  • 승인 2020.05.23 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 구·군, 산하 공기업 및 출자·출연기관 등 기관별
전통시장과 1:1 자매결연 체결하고 월1회 이상 ‘전통시장 가는 날’운영
동백전과온누리상품권이용해물품구매,회식등가까운전통시장에서장보기독려 
기관별로 전통시장과 자매결연 체결하고 월 1회 이상‘전통시장 가는 날’ 운영(사진=부산시제공)
기관별로 전통시장과 자매결연 체결하고 월 1회 이상‘전통시장 가는 날’ 운영(사진=부산시제공)

부산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전통시장의 경기 회복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1기관 1시장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기관별로 전통시장에서 장을 보는 전통시장 가는 날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참여기관은 부산시 실··본부를 중심으로 한 시 산하 전() 기관(공기업, 출자·출연기관 등)이며 16개 구·군도 함께 동참한다. 장보기는 기관별 특성이나 여건에 맞춰 월 1회 이상 전통시장에서 동백전과 온누리상품권 등을 이용, 물품 구매, 식사, 회식, 재능기부 등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부산시는 매주 수요일 가족사랑의 날과 연계해 매월 넷째주 수요일을 전통시장 가는 날로 권장하지만 요일이나 시간은 자율적이며, ‘전통시장 가는 날외에도 기관별로 가까운 전통시장을 방문, 장을 보도록 독려할 예정이다.

또한 전통시장 홍보와 활성화를 위해 시 SNS 서포터즈를 활용, 전통시장 내 핫플레이스(맛집, 주전부리, 농수산물 등)를 취재해 부산시 공식 블로그 쿨부산(http://blog.busan.go.kr)에 주기적으로 게재 및 홍보할 예정이며 중소벤처기업부의 착한 선결제 캠페인(착한 소비자 운동의 일환)‘도 병행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520일 부산시 민생노동정책관과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한 남구 못골골목시장 상인회(회장 박기홍)코로나19로 지역 상인들의 어려움이 크지만 이렇게 부산시나, 구청에서 방역물품 지원이나 자매결연 체결 등으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는 모습에 감사드린다.”면서 요즘 재난지원금으로 전통시장이 모처럼 잔치 분위기다. 이런 분위기라면 코로나19를 조기 극복하고, 예전의 활기찬 전통시장으로 금방 돌아갈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한편, 부산소비자단체에서도 시민주도의 자율적 소비촉진 분위기 조성을 위해 5월 중 착한소비촉진 캠페인을 계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0만명 육박...美백악관 청원에 '韓총선 조작의혹' 청원서명
  • 보이스피싱 수법도 레트로??
  • 부산서 아파트 외벽 보수하던 작업자 추락사
  • 부산 동래구청, ‘사랑의 동래온천’ 대중가요 음반제작
  • 존스미디어(주), 공기정화·탈취·항균기능성 ‘에어퓨리티’ 제품 눈길
  • [폴萬師] 부산시민교육연구소 박윤기 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