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 여름 휴가철 다중집합지역 생활 속 거리두기 집중 홍보 전개
상태바
본격 여름 휴가철 다중집합지역 생활 속 거리두기 집중 홍보 전개
  • 김쌍주 기자
  • 승인 2020.06.30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전경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전경

부산시가 본격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해수욕장, 수변공원 등 다중집합지역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 집중 홍보에 나선다.

부산시는 내일(1) 오후 5시부터 수영구 광안리해수욕장과 민락수변공원 일원에서 변성완 시장 권한대행과 강성태 수영구청장을 비롯한 안전단체원 등 시민 160여 명이 참석하는 코로나19 극복! 생활 속 거리두기현장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증가하는 가운데, 본격적인 피서철을 앞두고 부산을 찾는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생활 속 거리두기 중요성을 알려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날 현장 캠페인은 광안리해수욕장에 설치된 인기 캐릭터 펭수조형물 제막식을 시작으로 민락수변공원에 도입할 예정인 QR코드 인증 전자출입제도 시연, 다중이용시설 소독·환기 홍보, 생활 속 거리두기 당부, 방역물품 배부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광안리해변 만남의 광장 앞 백사장에 설치된 펭수 조형물은 펭수 목소리로 녹음된 음성 방송을 통해 파라솔 2m 거리두기, 마스크 쓰기, 기침 예절 준수 등 생활 속 거리두기 방침을 홍보할 계획이다.

부산시는 이날 캠페인을 시작으로 내달 24일 해운대 해수욕장과 87일 송도해수욕장 등 오는 918일까지 격주로 금요일마다 코로나19 극복! 안녕 여름, 안녕한 부산생활 속 거리두기 현장 캠페인을 개최할 예정이다.

변성완 시장 권한대행은 코로나19 예방은 방역 당국의 노력과 더불어 마스크 쓰기와 거리두기 등 개인의 생활방역 수칙 준수가 매우 중요한 만큼, 시민분들과 피서객분들은 적극적으로 생활 속 거리두기에 동참해달라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대국민 호소문 [전문]
  • [사고날땐 백박사] 민식이법 시행에 따라 운전자보험은 새롭게 가입해야 한다
  • 통합당 "평화 내세운 냉면도 공짜가 아니었다…정부, 현실 직시해야"
  • [사고날땐 백박사] 우리가족을 위해 자동차상해 특약은 필수!
  • 차기 정치 지도자 선호도 여론조사
  • 김해신공항 확장 적정성 검증결과 발표…6월 말에서 또 다시 8월말로 발표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