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간소화 서비스시행
상태바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간소화 서비스시행
  • 김쌍주 기자
  • 승인 2020.07.01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부터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반납과 교통카드 신청을 한번에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간소화서비스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간소화서비스

부산시는 오는 8월부터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과 지원신청을 동주민센터에서 원-스톱(one-stop)으로 처리하는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간소화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그간 운전면허를 자진반납 후 인센티브 지원신청(선불교통카드 10만 원)을 하기 위해 어르신들이 직접 경찰청과 동주민센터를 이중 방문해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이러한 불편을 해소하기 위하여 행정안전부는 면허 반납과 지원신청을 동주민센터에서 한 번에 처리할 수 있는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간소화 서비스를 구축, 8월부터 전국 시행하기로 했다.

이에 부산시는 7월부터 동래구, 연제구를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시행하고 개선사항 등을 보완하여 8월부터는 부산시 모든 구군에서 전면 시행할 계획이다.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간소화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운전면허 자진반납자 본인이 운전면허증을 소지하고 주소지 관할 동주민센터를 직접 방문하여 신청서를 작성하여야 하며, 지원내용은 대중교통비 지원(선불교통카드 10만 원)이다. 선불교통카드는 전국 버스, 철도 등 대중교통 이용뿐만 아니라 편의점 등 일부 유통 업체도 이용 가능하다.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우대제도는 전국 특·광역시 중 만 65세 이상 고령 인구비율이 가장 높은 부산시가 고령자 교통사고 감축 대책의 일환으로 ‘187월부터 실시, 시행 이후 전국에서 고령인구 대비 가장 많은 예산을 편성하여 총 17,065명을 지원(’205월 기준)하는 등 안정적이고 선도적으로 운영해 온 제도이다.

부산시에 따르면 고령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우대제도 시행(‘187) 이후 운전면허 자진반납 건수가 ’17466건에서 ‘199,846건으로 대폭 증가하였고 ’17년까지 지속적으로 증가하던 고령자 유발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18~19까지 유동적 감소를 하는 등(’1777’1845’1953) 부산시 고령자 교통사고 감축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박진옥 부산시 교통국장은 전국에서 가장 안정적이고 선도적으로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간소화 서비스 사업 시행으로 실질적인 고령자 교통사고 감축의 효과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대국민 호소문 [전문]
  • [사고날땐 백박사] 민식이법 시행에 따라 운전자보험은 새롭게 가입해야 한다
  • 통합당 "평화 내세운 냉면도 공짜가 아니었다…정부, 현실 직시해야"
  • [사고날땐 백박사] 우리가족을 위해 자동차상해 특약은 필수!
  • 차기 정치 지도자 선호도 여론조사
  • 김해신공항 확장 적정성 검증결과 발표…6월 말에서 또 다시 8월말로 발표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