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교훈 전북경찰청장, 직협 소통 간담회 개최
상태바
진교훈 전북경찰청장, 직협 소통 간담회 개최
  • 김용완 기자
  • 승인 2020.09.16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북경찰청]
[사진=전북경찰청]

전북경찰청(청장 진교훈)은 지난 14일 오후 전북경찰청 대회의실에서 전북경찰청 소속관서 직장협의회 대표 16명과 소통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직장협의회(이하 직협)는 공무원의 근무환경 개선, 업무능률 향상, 고충처리를 목적으로 기관장과 협의할 수 있는 기구로 지난 611일 공무원직장협의회법이 시행되면서 경찰도 직협에 가입할 수 있게 됐다.

진교훈 청장은 직협이 조직 내부의 대표적 소통창구로 자리 잡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지방청 직협부터 잘된 모델로 만들어 경찰서도 직협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서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각 경찰서 직장협의회 대표들은 직협이 경찰 내 근무환경을 개선하고 업무능률을 높이는데 각 관서장과 진정한 파트너가 되기를 희망하며 더 많은 소통의 기회를 갖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해당법은 1998년 제정돼 6급 이하 공무원들은 직협을 립할 수 있었지만 경찰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업무를 한다는 이유로 그간 직협을 만들 수 없었다.

전북경찰청은 지방청과 15개 경찰서가 설립 대상이고 이중 10개 경찰서가 직협 설립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태풍 ‘마이삭’ 내습에 부산 해운대 초고층 빌딩 흔들림과 유리창 파손 잇따라
  • [사고날땐 백박사] 병원에서 교통사고의 건강보험접수를 거절하면 어떻게 할까요?
  • 동양화의 대가 안창수 화백 ‘동양화로 만나는 우리 꽃 무궁화’ 특별전
  • 태풍 '마이삭' 부산에 상륙...역대급 비바람에 사망 1명 등 피해 속출
  • [사고날땐 백박사] 운전자 12대 중과실 사고중 건강보험 ‘중대한 과실’이 인정되지 않은 법원사례
  • 한국인 미대통령 선호도조사...트럼프보다 바이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