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대출 2200조…가계신용 패닉 우려
상태바
부동산대출 2200조…가계신용 패닉 우려
  • 문정국 기자
  • 승인 2020.10.07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동산 금융에 쏠린 자금이 2200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나 금리가 오르거나 집값이 급락할 경우 금융 패닉이 일어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된다.

7일 고용진 민주당 의원이 한국은행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2분기 말 기준 부동산금융 익스포저는 2170조원으로 전년 말 대비 5% 증가했다.

이는 민간신용 3948조원의 55%에 달하는 액수다.

부동산금융 익스포저는 부동산 관련 가계여신과 기업여신, 부동산 관련 금융투자상품에 투입된 자금을 말한다.

2010~20202분기 동안 부동산금융 익스포저는 880조원에서 2170조원으로 147% 늘었다.

연평균 익스포저 증가율은 10%로 같은 기간 연평균 민간신용(6.2%)과 명목GDP 증가율(4%)을 크게 웃돌았다.

이에 따라 민간신용 대비 부동산금융 익스포저 비율은 39.4%에서 55%, 명목GDP 대비 익스포저 비율은 66.4%에서 113.3%로 확대됐다.

올해 2분기 부동산금융 익스포저를 부문별로 보면 가계의 익스포저는 1117조원으로 전년 말 대비 3.7% 늘었다.

부동산 담보대출이 3조원 줄었으나 전세자금대출 등 개인보증이 24조원 증가했다.

기업의 익스포저는 799조원으로 전년 말 대비 5% 확대됐다.

부동산 관련 개인 사업자와 기업 대출금이 30조원 증가한 결과다.

부동산 관련 금융투자상품 합계는 253조원으로 전년말 대비 10.6% 늘었다.

특히 공적기관의 보증대출이 늘며 MBS 발행이 15조원 증가했다.

고 의원은 저금리 기조가 길어지며 부동산 시장으로 자금 쏠림 현상이 이어지고 있다부동산시장 불확실성에 대비해 부동산 익스포저 현황을 모니터링하고 잠재리스크를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시민교육연구소, “소통과 힐링 제1회 가을 음악회” 개최
  • 황보승희, “EBS 캐릭터 펭수 국감 증인출석 요청”…EBS “펭수 국감 불출석 양해 요청”
  • [사고날땐 백박사] 가해자가 가족이어서 공단이 구상권을 포기한 실제사례-1
  • 부산디자인진흥원, 의류업체 파크랜드와 패션에 ICT 기술융합 스피드 팩토어 개소
  • 정청래 “배신하고 떠나간 동교동계 복당설…난 반댈세~”주장
  • 13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화…다음달 13일 이후 위반 시 과태료 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