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21학년도 새 학년 기본교과 책임교육을 위한 국어·수학 교과 부장 협의회 개최
상태바
충북교육청, 21학년도 새 학년 기본교과 책임교육을 위한 국어·수학 교과 부장 협의회 개최
  • 음영창 기자
  • 승인 2021.02.22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교육청은 2021학년도 새 학년 기본교과 책임교육을 위해 도내 일반고 1, 2, 3학년 국어과, 수학과 교과부장 협의회를 실시한다고 밝혔다.(사진=국어과 협의회, 충북교육청 제공)
충청북도교육청은 2021학년도 새 학년 기본교과 책임교육을 위해 도내 일반고 1, 2, 3학년 국어과, 수학과 교과부장 협의회를 실시한다고 밝혔다.(사진=국어과 협의회, 충북교육청 제공)

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2월 22일~25일까지 2021학년도 새 학년 기본교과 책임교육을 위해 도내 일반고 고1·2·3학년 국어과·수학과 교과부장을 대상으로 협의회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는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고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는 차원에서 국어교과는 2월 22일~23일에, 수학교과는 24일~25일에 오전과 오후로 나누어 이틀씩 진행한다.

청주시 평준화고(19개교), 청주시 비평준화고·특목고(10개교), 남부지역(16개교), 북부지역(13개교)로 4개의 권역별로 나누어 소규모로 운영한다.

협의회의 주요 안건은 국어·수학과 수업 혁신 내실화 방향에 대한 토의, 학생들의 사고력과 학업역량을 키우는 수업방향에 대한 의견 수렴, 2022학년도 달라지는 대입과 선택형 수능에 대한 이해 등 세 가지이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단위학교의 국어과·수학과 교육과정, 수업, 평가, 진학을 연계할 수 있는 총체적 방안을 모색하고, 독서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수업 방법으로 학생들의 사고력과 학업역량을 기를 수 있는 우수 프로그램들을 발굴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충북교육청 관계자는 “이 협의회는 각 학교의 교과부장 중심으로 동 교과 선생님들이 자주 만나 이야기하며 수업을 진단해 보고, 수업의 다양한 방법에 대한 논의를 해 봄으로써 학생들의 자기 주도적 학업역량을 향상시킬 수 있는 책임교육의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학의 불법출금' 승인 차규근 소환…이성윤 조사 임박
  •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 차기 대선조직 수면 위 서서히 부상
  • 부산시, 2월 15일부터 28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로 조정
  • 충북경찰, 암행순찰차 일반도로 확대 운영...교통사고 예방 기대
  • 전 세계에서 가장 값비싼 소고기·돼지고기 먹는 대한민국
  • 집값 과열 주범 부동산 新高價 자전거래 지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