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부·울·경 시·도당 “김해신공항 검증결과발표 존중…가덕신공항 반드시 이뤄내겠다”공동성명
상태바
더불어민주당 부·울·경 시·도당 “김해신공항 검증결과발표 존중…가덕신공항 반드시 이뤄내겠다”공동성명
  • 김쌍주 기자
  • 승인 2020.11.18 0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부··경 시·도당은 17일자 공동성명을 통해 김해신공항 검증 결과 발표를 존중하며 가덕신공항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발표했다.

3개 시·도당은 ··경 시도민들의 숙원사업이자 대한민국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가덕신공항 건설에 마침내 청신호가 켜졌다신공항 건설은 노무현 대통령 재임 당시 남부권 관문공항 건설 논의가 시작된 이래 이명박 전 대통령이 동남권 신공항 공약을 백지화하고, 박근혜 정부에서 김해공항 확장을 최종 결정하는 등 잦은 부침으로 부··경 시민들에게는 이른바 희망고문이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오늘 국무총리실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가 김해공항 확장이 안전·소음·환경·수요 등의 측면에서 근본적 검토가 필요하며, 장기적으로 미래 확장 가능성이 있는 관문공항이 되기 어렵다는 결론을 내린 것을 존중한다검증위의 이번 결과 발표는 문재인 정부 출범과 함께 김해공항 확장안의 적정성 여부에 대한 검토에 들어간 이후 더불어민주당이 부··경 시민들과 함께 노력한 결과물이다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지난 4일 이낙연 당 대표가 부산을 방문한 자리에서 동남권 관문공항에 대한 희망고문을 빨리 끝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고, 부산의 여야 국회의원들도 동남권 관문공항 추진에 힘을 모으기로 한 것이 오늘의 결과로 이어진 것이다가덕신공항은 수도권 1극 체제를 극복하고 부··경이 신공항을 통해 대한민국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되는 것은 물론, 부산과 울산, 경남이 철도·해양·항공 물류의 중심지역으로 재도약 할 수 있는 기회이다라고 분석했다.

또한 ··경은 물론이고 인근의 광양과 경주 주변이 함께 부흥할 수 있는 1천만 국민의 희망이 될 것이며, 수도권 집중까지 완화할 수 있는 조건을 완벽하게 갖춘 곳은 가덕신공항뿐이다더불어민주당은 가덕신공항 문제를 패스트트랙에 올리고 관련 특별법을 제정하는 등 여야가 함께 힘을 모아 추진해 나갈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다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야, 가덕신공항 특별법 20일 국회발의
  • [인천] 인천재향경우회, 11월중 자문위원회 개최
  • [인천] 인천재향경우회, 인경산악회 정례산행으로 화합 다져
  • 인천계양경찰서, 아라뱃길서 발견된 훼손 시신 국민 제보 요청
  • [인천] 인천재향경우회, ‘지역회 사무국장 간담회’ 개최
  • 이진복 “권영진 시장, 제발 그 입 좀 다무시오” 충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