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이 부동산 청원 게시판?
상태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이 부동산 청원 게시판?
  • 염재덕 기자
  • 승인 2020.06.26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은 부동산과 관련한 청원으로 도배되고 있다.

정부가 부동산 가격을 잡기 위해 지난 17일 내놓은 6·17 종합 부동산 대책을 내놓았지만 집값이 오히려 치솟아 실수요자들의 대출마저 막히는 등 불만이 고조되고 있기 때문이다.

정부 부동산 대책이 나온 직후인 18일부터 26일까지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부동산과 관련한 청원글이 100개 이상 올라왔다.

이는 같은 기간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총 300여개의 청원 중 3분의 1 이상을 차지한다.

부동산 관련 청원 중 26일 기준 가장 많은 동의를 얻은 것은 '국토부장관을 비롯한 국토부 전 직원 가족의 부동산 거래 내역 조사를 요청한다'는 글이다.

25000명의 동의를 얻은 이 글을 올린 청원인은 "무주택 서민들과 관계부처 공무원들 중 누가 투기꾼이고, 누가 선량한 국민인지 한번 조사를 해보자""한점 부끄러움이 없다면 국토부 전 직원과 가족에 대한 부동산거래 내역부터 조사해달라"고 주장했다.

이어 '김현미 국토부장관 해임 요청', '대통령님, 집값(부동산) 안정 의지가 있으십니까? 답변 부탁드립니다' 등의 청원이 뒤를 이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부동산과 관련 청원이 넘쳐나는 것은 문재인 정부가 내놓는 집값 잡기 대책이 계속 실패하기 때문이다.

문 정부는 지금껏 21번의 대책을 내놓았음에도 집값이 안정되기는커녕 치솟기만 하고 있다.

한국감정원이 25일 발표한 6월 넷째 주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에 따르면 전국 매매가는 0.22% 상승하며 지난주(0.16%)보다 상승폭이 커졌다.

시민단체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지난 23일 서울 아파트 중윗값이 문재인 정부 3년 동안 52%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이명박·박근혜 정부를 합친 기간의 상승률인 26%2배 수준이다.

하지만 국토교통부는 다음날 경실련 발표에 반박하며 현 정권에서 서울아파트 중윗값 상승률은 14.2%라는 설명을 내놓았다.

그러다 보니 부동산 가격 안정화를 꾀했던 문 정부의 부동산정책이 오히려 부동산에 대한 관심만 더욱 부추겼다는 지적도 나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고날땐 백박사] 민식이법 시행에 따라 운전자보험은 새롭게 가입해야 한다
  • 통합당 "평화 내세운 냉면도 공짜가 아니었다…정부, 현실 직시해야"
  •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대국민 호소문 [전문]
  • [사고날땐 백박사] 우리가족을 위해 자동차상해 특약은 필수!
  • 부산굿모닝성모안과-경남정보대학교, ‘산학협력가족회사 협약’ 체결
  • [지역탐방기] 외식업 불경기 속 정면승부 나선 젊은 부부